한국타이어나눔재단, ‘2019 드림위드’ 프로젝트 참가 13개 단체 발표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조현범, 한국타이어)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은 20일 주민 스스로의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공동체 활동을 지원하는 ‘2019 드림위드-우리마을 레벨업 프로젝트’에 참가하게 될 13개 단체를 최종 발표했다.

‘2019 드림위드’ 프로젝트는 지역사회의 문제점과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주민들이 직접 계획하고 추진하여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내는 협업 공동체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4년 시작되어 올해로 6회째를 맞는 ‘드림위드’는 한국타이어나눔재단과 희망TV SBS, 조선일보 더나은미래가 주최하고 굿네이버스가 주관해 함께 진행한다.

이번 ‘2019 드림위드’ 프로젝트 공모에는 지역사회의 건강한 성장과 변화를 이끌 수 있는 참신한 지역 밀착형 프로그램을 기획한 전국의 53개 단체가 참가를 신청했으며, 이 중 프로그램의 실현 가능성과 기대 효과, 공익성, 지역 맞춤 타당성, 지속 가능성 및 자립성 등을 평가하는 서류 심사와 현장 심사를 거쳐 13개 단체가 드림메이커로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발 단체는 5월 31일부터 6월 1일까지 진행되는 워크샵을 시작으로 2020년 2월까지 9개월 여간 활동하게 되며, 최대 1,000만원을 사업비로 지원받는다.

또한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의 대표적인 ‘이동성(Mobility)’ 기반 사회공헌 사업인 ‘틔움버스‘로 지원되는 45인승 대형버스를 단체별 1회 지원한다.

일부 단체의 활동은 ‘희망TV SBS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행’ 프로그램과 ‘조선일보 더나은미래’를 통해서도 소개될 예정이다.

한편, ‘드림위드’는 2014년 지역아동센터와 봉사단 활동 연계 사업으로 시작되어 2018년부터 지역사회 전반의 문제해결과 관련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 ‘우리마을 레벨업 프로젝트’로 확장됐다.

지난 연말에는 활동 과정을 돌아보고 지속 가능한 지역사회 공동체 조성을 위해 나아가야 할 방향을 공유해 건강한 성장과 변화를 촉진하는 ‘2018 드림위드 성과 공유회’까지 성황리에 진행됐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