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코로나19 여파 연말 산타원정대 활동 비대면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2020 메리크리스마스 산타원정대’ 활동을 비대면으로 실시했다.

금호타이어는 2017년부터 매년 ‘산타원정대’ 활동으로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동들을 대상으로 즐겁고 풍성한 크리스마스 추억을 마련해 주기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을 직접 포장하고 카드를 작성해 전달한 바 있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인해 대면 접촉이 어려운 상황을 인지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 측에 기부금을 전달하는 것으로 산타원정대 활동을 이어갔다.

해당 기부금은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구세군 서울후생원 아동 60명에게 겨울 외투를 비롯한 생계지원 물품으로 구성된 선물키트(Kit)에 쓰일 예정이며, 금호타이어는 기부금 이외에도 금호타이어의 캐릭터 ‘또로’ 미니 인형과 핫팩 또한 복지관 측에 후원했다.

금호타이어 강진구 경영지원팀장은 “올해 4회째를 맞이하는 금호타이어 산타원정대는 아이들이 꿋꿋하고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추운 이 겨울에 따뜻한 온기를 나눌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15일 ‘금호타이어 이웃사랑 김치 나누기’ 행사를 진행, 광주공장과 곡성공장에서 인근 지역 내 어려운 이웃, 홀몸노인 등 소외계층 대상으로 김장김치 130박스를 전달했다.

사진제공=금호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