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오토, 7인승 럭셔리 중형 밴 ‘브이스타’ 출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와이즈오토(회장 이병한)는 14일 7인승 럭셔리 중형 밴 ‘브이스타(V-Star)’를 출시하고, 럭셔리 중형 밴 시장에 새롭게 진출한다.

브이스타(V-Star)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대표 중형 밴인 브이 클래스(V-Class)의 북미 버전인 메트리스(Metris) 모델을 직접 수입해 와이즈오토만의 독창적인 바디빌더 기술과 노하우를 적용해 재탄생 시킨 모델이다.

국내 럭셔리 중형 밴(LMV, Luxury Mid-Size Van)이라는 포지셔닝에 걸맞게 모든 ‘브이스타’ 시리즈는 VIP 고객 개개인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철저하게 반영한 맞춤제작 방식의 비스포크 서비스 방식으로 제작된다.

이 세상에서 단 하나 뿐인 나만의 럭셔리 중형 밴으로 탄생할 브이스타의 모든 비스포크 서비스 작업은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약 2,600평 규모의 자체 컨버전 센터에서 이뤄진다.

이번에 출시하는 7인승 브이스타는 전장 5,190mm/ 전고 1,910mm로 럭셔리 대형밴 유로스타보다 높이는 43cm가 낮고 길이는 73cm가 작아 차체 크기의 문제로 유로스타를 선택하지 못한 고객들에게 크게 어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최고급 나파 가죽이 시공된 항공기 스타일의 전동 리클라이닝 시트는 전동식 메모리기능과 통풍 및 히팅 기능이 모두 기본 탑재(승객석 1,2열)되어 있으며, 승객석의 1열 시트는 2단 레그 서포트가 장착돼 안락함을 제공한다.

또한 리얼 메탈 소재가 가미된 가죽 인테리어, 피아노 블랙의 우드 트림, 가죽 스티어링 휠, 다양한 컬러와 밝기로 조절이 가능한 파노라마 앰비언트 라이트, 고급형 사운드 시스템은 물론 천장에는 은하수를 보는 듯 한 조명을 시공해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에는 미니 냉장고가 기본 비치되며 차량 내 LTE 무선 인터넷 공유 시스템과 LTE 스카이라이프 셋탑 시스템, 고휘도 독서등, 독일 바흐만(BACHMANN)사의 멀티 콘센트(220V+HDMI+USB) 등도 기본 장착돼 있다.

센터콘솔의 터치형 센터페시아는 안드로이드 기반으로 모바일과 연동되어 내비게이션, 엔터테인먼트뿐 아니라 이동 중 업무 처리를 위한 편리한 환경을 제공한다.

브이스타는 유로코치, 유로스타 모델과 달리 고객 주문에 따라 와이즈오토가 직수입해 컨버전하는 방식으로 제작됨에 따라 약 3개월의 인도기간이 필요하다.

와이즈오토 이병한 회장은 “카니발이 사실상 독점하고 있는 중형 밴 시장에서 보다 고성능, 고품격의 패밀리 & 비즈니스 밴을 원하는 고객들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라며, “와이즈오토의 브이스타는 메르세데스-벤츠 브이 클래스의 검증된 제품력과 더불어 와이즈오토의 바디빌더 노하우가 집약된 모델로, 기존에는 없었던 차원이 다른 럭셔리 중형 밴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와이즈오토는 지난 2018년 유로스타와 유로코치를 총 93대를 판매해 전년 대비 2배 이상 증가했으며, 매출액 역시 고가 모델의 선전에 힘입어 전년 대비 2.5배 수준으로 증가했다.

사진제공=와이즈오토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