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그랜드 코리아 세일 페스타’ 시행 등 11월 판매조건 공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쌍용자동차가 정부의 개별소비세 종료를 한 달 앞둔 11월 ‘얼리버드’ 고객에 더 많은 혜택을 부여하고, 차종에 따라 일부 모델에 한해 최대 10% 할인하는 ‘그랜드 코리아 세일 페스타(세일페스타)’를 시행하는 등 11월 판매조건을 공개했다.

코란도, 티볼리, 렉스턴 스포츠&칸 세일페스타 해당 모델 구매 시 최대 10% 할인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특히, 최대 72개월 무이자 할부(선수율 20% 납부 시) 구매 프로그램이 시행되며, 최대 30만원의 재구매 할인혜택을 추가로 누릴 수 있다.

11월 한 달간 일찍 구매할수록 이득이 되는 ‘개소세 종료 카운트다운’ 프로그램이 시행된다.

티볼리, 코란도, 렉스턴 스포츠&칸 구매 고객은 구매일에 따라 16일까지 30만원, 월말까지 20만원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티볼리 에어 고객은 선착순 700명에 오토캠핑을 위한 어반 캠프닉 패키지를 증정한다.

코란도, 티볼리 대상으로 최대 60개월 무이자할부를 시행하고, 올 뉴 렉스턴 1.9~3.9%, 티볼리 에어와 렉스턴 스포츠&칸은 0.9~3.9%(36~72개월 공통)의 저리/장기할부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특히, 올 뉴 렉스턴 3.9% 할부 이용 시 프리미엄 커넥티드 블랙박스+프리미엄 틴팅(100만원 상당)으로 구성된 ‘기프트 패키지’가 무상 제공된다.

코란도, 티볼리&에어를 일시불 구매 시 개별소비세 전액인 3.5%를, 최장 72개월 가능한 3.9% 할부를 이용하면 5%가 할인된다.

전 모델 대상으로 선수금 없이 최대 120개월(10년) 분할납부 가능한 5.9% 장기할부, 첫 12개월 동안 월 1만원만 무이자 납입하는 최대 60개월 3.9% 거치할부, 선수율 0~10%로 최대 80%까지 유예 가능한 3.9% 유예할부 등 맞춤형 할부프로그램을 운영한다.

7년 이상 노후차량 보유 시 최대 30만원, 사업자가 렉스턴 스포츠&칸 구매 시 30만원을 할인해 주고, 모델 별로 재 구매 대수(쌍용차 모델)에 따라 최대 30만원 추가 할인해 주는 로열티 프로그램 혜택도 받아 볼 수 있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오는 4일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신차×신곡 론칭 컬래버레이션 ‘올 뉴 렉스턴 랜선 쇼케이스×임영웅’을 통해 올 뉴 렉스턴을 정식 출시한다.

특히, 지난 달 사전계약 이미지가 공개된 뒤 올 뉴 렉스턴의 완전히 새로운 모습과 대폭 향상된 상품성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사진제공=쌍용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