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아우토빌트 타이어 테스트 ‘최우수’ 등급 획득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조현범, 한국타이어)의 초고성능 타이어 신제품인 ‘벤투스 S1 에보3’가 유럽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빌트’가 실시한 2019년 타이어 테스트에서 53개 브랜드 제품 중 공동 3위에 오르며 ‘최우수(exemplary)’ 등급을 획득했다.

‘벤투스 S1 에보3(Ventus S1 evo3)’는 젖은 노면 제동 테스트에서는 전체 평가 대상 중 최고점을 받았으며, 주행 안정성, 제동력 등 모든 평가 항목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번 평가 결과로 ‘벤투스 S1 에보3’에 새롭게 적용돼 조향 성능, 제동력, 접지력, 마일리지, 승차감 등 전반적인 성능을 동시에 향상시킨 최신 타이어 기술과 디자인의 우수성이 입증됐다.

‘벤투스 S1 에보3’는 고강도 첨단섬유인 아라미드(Aramid) 소재 보강벨트와 신소재인 ‘고순도 합성실리카 컴파운드(Highly Enriched Synthetic Silica Compound)’ 적용으로 접지력과 마일리지를 향상시켰다.

또한, 톱니가 맞물린 듯한 ‘인터락킹(interlocking)’ 구조의 그루브 디자인과 타이어 안쪽과 바깥쪽의 패턴 간격을 달리한 ‘인 아웃 듀얼 피치(In-outside dual pitch)’ 디자인으로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을 높이고 소음을 최소화시켰다.

이번 아우토빌트 테스트는 전 세계 53개 브랜드의 타이어를 대상으로 마른 노면과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을 평가하는 1차 테스트를 진행하고, 상위 20개 타이어에 대한 2차 종합 테스트를 거쳐 최종 순위와 등급을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올해 테스트 결과 한국타이어를 포함한 미쉐린, 굿이어 등 6개 브랜드 제품이 최우수 등급으로 분류됐다.

아우토빌트 측은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은 최고 수준이며 마른 노면에서도 뛰어난 피드백을 바탕으로 정확한 조향 성능을 제공한다”며, “전반적으로 흠잡을 곳이 없는 균형 잡힌 초고성능 타이어”라고 평가했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