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부품

금호 엑스타71 suv, 독일 아우토빌트 알라드 타이어 성능 테스트 종합 4위 기록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의 ‘엑스타 PS71 suv’가 독일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빌트 알라드에서 실시한 SUV 여름용(Summer) 타이어 부문 테스트에서 국내 타이어 업체들 중 가장 높은 성적인 종합 4위(Good 등급)를 차지했다.

‘아우토빌트 알라드(AutoBild Allad)’는 아우토빌트의 SUV 전문 자매지이며, 4륜 구동 자동차에 특화되어 SUV에 관심이 높은 독자에게 매우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유럽을 비롯해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독일의 자동차 전문 잡지인 ‘아우토빌트’와 동일하게 제품 성능 테스트 결과는 다양한 조건에서의 자동차 성능을 평가하기 때문에 자동차 업계에서 신뢰도 높은 자료로 인정되고 있다.

아우토빌트 알라드는 유럽 지역에서 판매 중인 주요 브랜드의 SUV 여름용 11개 제품(규격 235/55R19)을 대상으로 젖은·마른 노면에서의 타이어 접지력, 제동거리, 주행 안정성 등 총 15개 항목에 대한 성능을 시험해 최종 순위를 가렸다.

그 결과 금호타이어의 ‘엑스타 PS71 suv’가 노면을 가리지 않는 안전한 핸들링, 짧은 제동거리 등 호평을 받으며 종합 4위를 차지했다.

금호타이어의 스포츠형 라인업 엑스타(ECSTA) 브랜드의 대표 모델 엑스타 PS71은 고속주행에 특화된 프리미엄 스포츠 타이어로 마른노면 및 젖은노면 주행 조건에서의 핸들링과 제동성능에 최적화 개발된 제품이다.

‘엑스타 PS71 suv’는 기존 엑스타 PS71 핵심 기술에 SUV의 특성을 고려해 구조 보강 설게, 접지면적을 극대화해 제동 및 마일리지 성능이 향상된 것이 제품의 특장점이다.

또한, 패턴에 인-아웃 디자인과 하이브리드 신기술을을 적용해 도로상황과 무관하게 고속주행 시에도 조정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

엑스타 PS71은 PCR 규격을 시작으로 현재까지는 SUV 규격까지 폭넓은 차종에 적용 가능하며, 주요 EV 차종까지 대응 가능한 다양한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연구개발을 주도한 송성학 금호타이어 상품개발2담당 상무는 “유럽 최고 권위의 자동차 전문 잡지사인 아데아체와 아우토빌트에서 연달아 제품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세계적으로 ‘기술명가 금호타이어’의 존재감을 확실히 부각시키고 있다”며, “고객이 원하는 최적의 제품을 개발하며 글로벌 시장이 찾는 브랜드로 거듭나기 위해 연구개발에 더욱 매진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올해 창사 이래 최대 매출액인 4조5600억 원의 목표를 설정하고 외형 성장과 함께 질적 성장을 통한 수익성 개선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정일택 대표이사 체제 하에 기술경쟁력 우위 확보를 위해 연구개발 및 품질을 고도화하고 영업 및 마케팅 경쟁력을 강화하여 프리미엄 브랜드로 도약한다는 방침이다.

사진제공=금호타이어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