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GLK 220 CDI 4매틱 등 4개 차종 3154대 리콜 실시… 프로펠러샤프트 불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GLK 220 CDI 4매틱 등 4개 차종 3154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시정조치)이 실시된다.

13일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발표에 따르면, 해당 자동차의 경우 앞쪽 동력 전달축인 프로펠러 샤프트 연결 부품인 유니버설 조인트의 경도 부족으로 지속 운행 시 해당 부품이 파손되고, 이로 인해 동력 전달이 되지 않아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 자동차는 2011년 10월 4일 ~ 2013년 10월 31일 제작된 GLK 220 CDI 4매틱 2779대, 2011년 10월 4일 ~ 2013년 4월 26일 제작된 S 500 CGI 4매틱 L 350대, 2013년 5월 2일 ~ 10월 31일 제작된 S 500 4매틱 L 15대, 2013년 5월 6일 ~ 10월 31일 제작된 S63 AMG 4매틱 10대이다.

해당 자동차에 대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지난 10월 8일부터 공식 서비스센테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부품 교체 등 수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결함시정과 관련해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결함시정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자동차의 결함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자동차의 제작결함정보를 수집·분석하는 자동차리콜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홈페이지에서 차량번호 및 차대번호를 입력하면 상시적으로 해당차량의 리콜대상 여부 및 구체적인 제작결함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