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전대진 사장 신임 대표이사 선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금호타이어가 2019년 2월 14일부로 전대진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금호타이어는 14일 정기 이사회를 열어 전대진 대표이사 직무대행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임명 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전대진 대표이사(만 60세)는 1983년 전북대 화학공학과 석사 과정을 이수한 후 1984년 금호타이어에 입사했으며, 2009년부터 2012년까지 한국생산본부장을 역임했다.

2013년부터 2014년까지는 중국생산기술본부장을 역임했으며, 2017년 11월 생산기술본부장으로 승진한 후 2018년 12월부터 지금까지 대표이사 직무대행을 수행해 왔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순조로운 경영정상화 활동을 위해 이번 대표이사 선임을 결정했고 앞으로 노사 합의를 바탕으로 실적 개선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